혜가와 달마 > 삶의 변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삶의 변화

혜가와 달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4,091회 작성일 13-07-07 20:29

본문

팔을 끊어 믿음을 바친 혜가(慧可)
 
선종(禪宗)의 제 2대조인 혜가 대사(慧可大師, 487~593)는 중국 낙양(洛陽)의 무뢰사람으로 이름은 신광(神光)이고 성은 희(姬)였다.
신광은 어릴 때부터 덕이 있고 책 읽기를 좋아하여 여러 가지 서적을 두루 섭렵하고, 불서(佛書)를 읽다가 문득 출가하기로 마음먹고
32세 때에 낙양 향산사로 들어가 좌선에 몰두하였다.
40세에 은사를 떠나 숭산 소림사에 달마 대사(達磨大師)을 찾아가 법의 가르침을 청하였다.
 
그러나 굴속에 9년 동안 면벽(面壁) 수행을 하면서 법을 전할 때를 기다리고 있었다. 신광은 소림굴을 아침저녁으로 찾아가 스승으로서의 예를 갖추어 달마대사를 섬기면서 법(法)을 구하고자 하였으나, 달마 대사는 묵묵부답으로 아무런 응답이 없었다.
 
“옛날에 도를 구하고자 하는 수행자들은 뼈를 깨뜨려 골수를 빼고, 피를 뽑아 주린 이를 구제하고 굶주린 호랑이에게는 내 몸을 내어 주어 굶주린 배를 채우도록 하였는바 나는 도대체 왜 이런 정성을 다하지 못하는가?”
 
그래서 신광은 당(堂) 안에 들지 못하고 뜰에 서서 법을 구하려는 일념으로 뼈를 깎는 수행정진으로 달마 대사의 응답만을 기다리고 서 있었다.
 
더구나 그날 밤엔 밤새 많은 눈이 내려 몸이 꽁꽁 얼고 무릎까지 눈이 차 올라와도 혜가는 달마대사가 선정에 든 굴 밖에 서서 꼼짝도 하지 않고 밤을 새우고 서 있었다.
달마 대사가 아침에야 내다보니 사람이 밤새 눈 속에 몸이 반 쯤 파묻혀 그대로 서 있는 것을 보고
 
“그대는 무엇을 구하고자 밤새 눈 속에 파묻혀 꼼짝하지 않고
나를 찾아 왔는가?”하고 물었다.
 
“달마 대사님의 법의 가르침을 받아 무명에서 해탈하고자 함이옵니다.
어리석은 중생을 제도 하여 주시옵소서.”
 
한참 동안 말이 없던 달마대사는 위엄 있는 목소리로,
“부처님의 위없는 도는 부지런히 정진하여 행하기 어려운 일도 능히 행하고,
참기 어려운 일을 능히 참아야 얻을 수 있거늘
너의 보잘것없는 지혜와 아주 작은 공덕만을 가지고 진실 된 법을 구하려고 하느냐!
천하에 붉은 눈이 내릴 때 나의 제자로 받아들이겠다.”고 하였다.
 
신광은 지체 없이 예리한 칼을 뽑아 왼쪽 팔을 잘라 버리니
땅에서 파초 잎이 솟아나 끊어진 팔을 받쳤다.
 
“모든 부처님이 이처럼 도를 구할 때는 법을 위하여 본인의 몸을 잊었거늘
네가 오늘 너의 팔을 잘라 네 몸을 버리니 이제는 구하고자하는 것을 얻을 것이다.”
 
달마대사는 신광에게 혜가라는 법명을 내려 주었다.
그러자 혜가의 잘린 팔이 저절로 붙었다.
 
“부처님의 법인을 들려주소서.”
“부처님의 법인은 남에게서 얻는 것이 아니니라.”
“저의 마음이 불안합니다.
스승님께서 제 마음을 편안하게 해 주시옵소서.”
“불안한 네 마음을 가져 오너라.
편안하게 해 주겠다.”
“아무리 마음을 찾아도 찾을 수가 없습니다.”
“내가 이미 너의 마음을 편안하게 하였느니라.”
 
이 말에 혜가는 깨달음을 얻었다.
 
내가 본래 이 당에 온 것은
법을 전해 어리석은 이를 제도하고자 함이었다.
한 꽃에서 다섯 잎이 피게 되리니
열매는 자연히 맺으리라.
 
달마대사가 혜가에게 내린 전법게다.
그제야 입당이 허락되었고,
혜가는 그곳에서 오랫동안 달마의 가르침을 이어받아
선종(禪宗)의 제 이조(第二祖)가 되었다.
 
혜가대사는 34년 동안 널리 중생을 제도하다가
552년에 제자 승찬에게 법을 전하고, 107세에 입적하였다.

 

추천4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2건 1 페이지
삶의 변화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65 5 11-10
공지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24 5 07-22
공지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10 3 03-01
공지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04 5 07-22
공지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71 5 07-24
77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7 1 07-13
76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76 2 08-06
75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76 1 06-14
열람중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92 4 07-07
73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68 3 12-19
72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57 4 04-19
71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64 3 04-18
70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00 3 04-03
69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9 2 03-14
68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69 4 09-05
67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31 5 12-16
66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57 5 11-11
65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75 3 04-03
64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41 4 08-01
63 의식상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40 5 07-31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Copyright © 의식상승커뮤니티. All rights reserved.